> 산업경제 > 유통
다이소, 2019 겨울시즌 용품 출시
이명옥 기자  |  edt@koreapost.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07  20:34:4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이명옥 기자]  겨울 추위가 점점 다가오는 가운데 균일가 생활용품점 ㈜아성다이소가 올겨울을 완벽하게 준비할 수 있는 2019 겨울시즌용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겨울 상품은 언제 어디서든 따뜻하고 포근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방한 패션잡화, 보온/보습용품, 패브릭 리빙용품 등 총 390여 종에 달하는 대규모 상품들로 구성된 것이 특징이다.

   
▲ 사진=다이소

방한 패션잡화는 사이즈에 따라 남성/여성/아동 상품을 각각 구분하여 구매의 편의를 높였다. 넥워머, 귀마개, 목도리 등은 베이직한 단색 디자인에서부터 퍼(fur) 소재 상품까지 다양하게 갖췄다. 여성들을 위해 겨울용 타이츠와 속바지를 준비했으며 아동용 상품은 캐릭터 디자인이 특징이다. 겨울철 인기 아이템으로 자리 잡은 수면양말과 수면바지는 올해도 구매할 수 있다. 이 밖에 털모자와 스마트폰용 기능성 장갑 등을 만날 수 있다.

다이소는 겨울철 쾌적한 일상생활을 만드는 보온/보습용품을 선보였으며, 특히 가습기 상품군을 20여 종으로 강화했다. ▲무드등 가습기 ▲휴대용 핸디 가습기 ▲차량 거치대에 거치 가능한 차량용 가습기 등 용도를 세분화했고, 텀블러와 동물 형태 등 다양한 디자인으로 구성했다. 여기에 가습기 필터를 청소할 필요 없이 간편하게 교체 가능한 리필용 필터 상품을 새로 출시했다. 겨울 필수품인 핫팩은 주머니 타입 외에도 몸에 붙이는 핫팩, 핫팩 방석 등이 있으며, 겨울철 근육통을 풀 수 있는 냉온찜질 허리팩과 보온보냉팩도 판매한다.

자택과 교실, 사무실 등에서 활용할 수 있는 패브릭 리빙용품은 퍼, 패딩, 코듀로이 등의 따뜻한 소재를 적용했다. 퍼 목쿠션과 허그쿠션, 무릎담요는 ‘꿀잠’ 아이템으로 함께 쓰기 좋고, 하트모양 퍼 쿠션과 포근한 발쿠션은 기능성과 인테리어 요소를 모두 살렸다. 심플한 디자인의 패딩 파우치와 가방, 코듀로이 방석도 판매한다.

또한 다이소는 DIY 단열용품 40여 종을 소개했다. 실제로 문풍지와 에어캡(뽁뽁이)을 함께 설치하면 약 3도 이상의 보온효과가 있어 에너지 절약에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져있다. 다이소의 문풍지 및 에어캡시트, 창문틈새막이 등은 간편하게 설치할 수 있는 데다가 단열효과도 뛰어나 알뜰 소비자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다이소 관계자는 “이번 주부터 급격하게 기온이 떨어지는 초겨울 날씨가 시작되어 겨울 상품에 대한 수요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며 “다이소의 겨울 상품과 함께 올겨울도 따뜻하게 준비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제호 :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325 | 발행인 : 주식회사 코리아포스트 이경식 | 편집인 : 이경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윤경숙
(04734) 서울시 성동구 독서당로 188(옥수동) | 전화 : 02-582-5556, 02-2298-1740 | 팩스 : 02-2298-9506
Copyright © 2019 (주)코리아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e-mail : edt@koreapos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