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창립 121주년 기념식 개최
상태바
우리은행, 창립 121주년 기념식 개최
  • 박영심 기자
  • 승인 2020.01.03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박영심 기자] 우리은행(은행장 손태승)은 3일 서울 회현동 본점에서 창립 121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오랜 기간 우리은행과 희로애락을 같이한 고객, 역대 은행장 12명, 손태승 우리금융그룹회장 겸 우리은행장을 비롯한 임직원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새로운 우리, 미래를 향한 도약’을 주제로 진행됐다. 디지털혁신 주도, 글로벌네트워크 확대 등 우리은행의 지난 주요업적을 돌아보고, 2020년 대한민국 대표 리딩뱅크로의 도약이라는 포부를 담은 영상을 시청했다. 이후, 손 회장의 창립기념사를 시작으로 박필준 우리은행 노조위원장의 축사와 고객 대표 한영재 다이아몬드클럽 회장의 축사가 이어졌다.

손 회장은 창립기념사에서 “우리은행은 121년 역사의 민족 정통은행으로서 고객의 한결같은 지지와 성원으로 지금까지 성장해 왔다”며 “고객신뢰 뿐만 아니라 은행 선배들의 경험과 지혜를 바탕으로 금융의 트렌드를 선도하는 은행이 되어야 한다”며 우리은행을 대한민국을 넘어 글로벌 초일류 금융기관으로 도약시키겠다는 강한 의지를 밝혔다.

이날 창립기념식은 ‘미래동행 다짐’ 세레모니로 마무리됐다. 전·현직 은행장, 고객 및 직원대표가 함께 참여한 가운데 고객신뢰를 바탕으로 지속성장하는 우리은행의 미래를 기원하는 ‘미래동행’ 다짐문 낭독과 ‘함께하는 든든한 금융’ 의 의지를 담은 이벤트로 대미를 장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