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글로벌 그린에너지 시장 선도 박차
상태바
한화그룹 글로벌 그린에너지 시장 선도 박차
  • 코리아포스트
  • 승인 2021.05.13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그룹, 글로벌 그린에너지 리더로서 새로운 10년 준비, 한화-산은 ‘그린에너지 육성 산업·금융 협력프로그램’ 협약

-한화그룹의 친환경 ESG 경영 활동에 5년간 최대 5조원 금융 협력

-탄소저감 중소·중견기업과의 상생 위해 1000억 규모 펀드 운영키로

한화그룹이 글로벌 그린에너지 시장 선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한국산업은행과 최대 5조원에 이르는 금융 협력을 맺으면서다.
12일(수) 한화그룹과 산업은행은 ‘그린에너지 육성 산업·금융 협력프로그램’ 협약을 체결했다. 산업은행은 태양광, 수소 등 친환경 에너지 사업을 확대하고 있는 한화그룹에 향후 5년간 최대 5조원 규모의 자금을 공급하게 된다. 이 자금은 한화그룹의 태양광, 수소 등 친환경 에너지 분야 M&A, R&D, 시설투자, 운영자금 등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한화그룹-산업은행 금융 협약식출처 : The Korea Post(http://www.koreapost.com)
한화그룹-산업은행 금융 협약식출처 

한화그룹과 산업은행은 저탄소 산업 생태계 조성에도 힘을 모으기로 했다. 녹색기술 관련 중소·중견 기업 육성을 위해 연내 1,000억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한다. 한화와 산은이 각각 300억원, 민간에서 400억원을 조달한다. 해당 중소·중견 기업에게는 희소식이 될 전망이다. 저금리로 안정적 자금 확보가 가능해 근원적 기술경쟁력 확보에 매진할 수 있기 때문이다. 
12일 오후 한화솔루션 큐셀부문 진천공장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한국산업은행 이동걸 회장과 한화솔루션 김동관 대표, 한화에너지 정인섭 대표, 한화종합화학 박승덕 대표, 한화건설 최광호 대표, 한화파워시스템 조현수 대표 등 한화그룹 태양광, 수소 등 친환경 그린에너지 사업을 추진하는 계열사 대표들이 참석했다.
한화솔루션 김동관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한화그룹은 그린에너지 사업 모델 고도화와 차세대 신기술 개발을 통해 글로벌 그린에너지 리더로서 새로운 10년을 준비하겠다”고 다짐을 밝혔다. 이어, ESG펀드와 관련해 “유망 중소·중견 기업과의 동반성장을 위한 ‘함께 멀리’의 발걸음은 국내 그린에너지 생태계를 더욱 단단하게 만들 것”이라고 의미를 강조했다.

(추가 자세한 내용 및 영문 기사: www.koreapo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