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인즈컴퍼니, 코스닥 상장 증권신고서 제출...IPO 본격 돌입
상태바
브레인즈컴퍼니, 코스닥 상장 증권신고서 제출...IPO 본격 돌입
  • 유정렬 기자
  • 승인 2021.06.19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능형 IT인프라 통합관리솔루션 전문기업 브레인즈컴퍼니(대표이사 강선근)가 18일 코스닥 상장을 위해 금융위원회에 증권신고서를 제출했다.

사진=브레인즈컴퍼니.
사진=브레인즈컴퍼니.

 

브레인즈컴퍼니는 오는 7월 13일부터 14일까지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을 진행해 최종 공모가를 확정하고, 7월 19일과 20일 양일간 일반 청약을 받는다. 7월 중 상장 예정이며, 상장 주관사는 키움증권이다.

회사의 총 공모주식수는 600,000주이며 주당 공모 희망가 범위는 20,000원~22,500원이다. 이번 공모금액은 공모가 밴드 상단 기준 135억 원 규모다. 공모자금은 신규사업 추진, 기술개발 및 인력 유치 등에 쓰일 예정이다.

지난 2000년 설립된 브레인즈컴퍼니는 패키지 소프트웨어 개발 및 판매업체로, IT 인프라 통합관리 소프트웨어 개발 및 판매업을 주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다. 회사는 시스템 안정성과 데이터 신뢰성 확보 등 장기간 시장의 검증을 필요로 하는 엔터프라이즈 시스템 소프트웨어 사업의 특성에 따라 견고한 진입장벽을 형성, 안정적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 최근 클라우드, IoT 등의 새로운 IT 인프라의 폭발적 성장에 힘입어 한층 가파른 성장세를 예고하고 있다.

회사 주력 제품은 자체 개발한 IT인프라 관리 소프트웨어인 ‘Zenius EMS’다. Zenius EMS는 기업전산실, 데이터센터(IDC), 클라우드 등의 IT인프라 구성과 성능 및 장애 정보를 통합적으로 관리하는 소프트웨어다. 21가지 모듈 형태의 솔루션을 통해 고객들의 다양한 IT 인프라 환경에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다. 또한 애플리케이션 성능관리(APM), 통합 로그관리(Log Manager), IT 서비스 통합관리(ITSM) 등의 특화 솔루션들도 보유, 강력한 제품 포트폴리오를 구성해 신규시장 진출 및 매출 확대를 꾀하고 있다.

브레인즈컴퍼니는 IT 인프라 환경 변화에 따라 AI와 빅데이터 기반의 솔루션 고도화를 통한 보안솔루션 개발과 구독형 사업모델 개발 등의 신규 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기존 사업 영역에서의 우월한 지위를 바탕으로 신규 제품과 서비스로도 시장 점유율을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브레인즈컴퍼니 강선근 대표이사는 “시장이 격변하는 시기를 기회로 한 단계 더 큰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서 현재 시점이 상장하기 위한 최적기라고 판단했다”며 “코스닥 상장은 경영 투명성과 대외 신뢰도를 강화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코스닥 상장을 계기로 우수 인력 확보와 연구개발 역량 강화 등을 통해 시장 경쟁력을 더욱 강화시킬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