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은행, 우즈베키스탄과 경제협력 양해각서 체결
상태바
수출입은행, 우즈베키스탄과 경제협력 양해각서 체결
  • 피터조 기자
  • 승인 2016.04.28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출입은행과 우즈베키스탄 대외경제관계투자무역부(MFERIT)는 28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경제협력 후보사업에 대한 협력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사진 왼쪽 네 번째부터 엘리요르 가니예프 MFERIT 장관, 루스탐 아지모프 우즈베크 제1부총리, 이덕훈 수은 행장.

[코리아포스트 피터조 기자] 28일 한국수출입은행은 우즈베키스탄 대외경제관계투자무역부와 경제협력 후보사업에 대한 협력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우즈베키스탄 정부는 에너지 3건, 정보통신 4건, 자동차 1건, 공항인프라 1건, 제철 1건 등 한국 기업의 참여가 유력한 10개 사업을 선정해 금융 조달을 추진하고 있다.

이덕훈 수출입은행장은 "MOU 체결을 계기로 한국 기업이 우즈베키스탄의 에너지·인프라·정보통신 부문에 활발히 진출해 새로운 사업 기회를 창출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