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온라인·생활 밀착 가맹점에서 할인 서비스 강화한 ‘Always FAN’ 출시
상태바
신한카드, 온라인·생활 밀착 가맹점에서 할인 서비스 강화한 ‘Always FAN’ 출시
  • 정상진 기자
  • 승인 2016.11.04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포스트 정상진 기자] 신한카드가 20~30대 젊은 층에게 어필할 수 있는 카드를 또 하나 만들었다.

신한카드는 온라인 쇼핑과 생활 밀착 가맹점에서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신한카드 Always FAN’(이하 신한카드 올웨이즈판)을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먼저 이 카드는 온라인에서 FAN페이(앱카드) 결제 시 월 1만원 한도로 5%를 할인해 준다.

전월 실적이 50만원 이상일 경우 일 1회, 월 5회 할인되고, 1회 승인금액 5만원까지 할인 적용된다.

▲ 사진=신한카드는 온라인 쇼핑과 생활 밀착 가맹점에서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신한카드 Always FAN을 출시한다.(신한카드 제공)

신한카드 올웨이즈판은 또 각종 생활 밀착 가맹점에서 전월 실적이 50만원 이상인 경우 월 최고 3만원까지 할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GS25, CU, 세븐일레븐 등 3대 편의점 오프라인 결제 시 10%가 할인되고,(일 1회, 월 4회, 1회 승인금액 1만원까지) 올리브영 가두매장에서도 10%를 할인 받을 수 있다.(일 1회, 월 4회, 1회 승인금액 3만원까지)

커피전문점, 제과점 업종에서는 30%를 할인 받을 수 있다.(일 1회, 월 4회, 1회 승인금액 1만원까지)

또 CGV 홈페이지나 모바일앱을 통해서 영화 티켓 예매 시 8천원을 월 1회 할인해 준다.

스타벅스 사이렌오더 결제 시 50%를 할인해 주고,(일 1회, 월 2회, 1회 승인금액 5천원까지) 차량 공유 서비스 ‘쏘카’ 이용 시 쏘카 홈페이지나 모바일앱을 통해서 결제하면 10%를 할인 받을 수도 있다.(일 1회, 월 4회, 1회 승인금액 3만원까지)

이 카드의 연회비는 1만원이고, 할인 받은 거래는 전월 실적에 포함되지 않는다.

신한카드는 젊은 층이 선호하는 가맹점들만 모아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카드를 출시했다며 특히 모바일 플랫폼 FAN(판)의 마스코트인 ‘판귄’을 플레이트 디자인에 활용한 만큼 20~30대의 호응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