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경제 > 자동차
볼보자동차코리아, 서비스센터 국내 최대 규모 확장 오픈25일까지 전시장, 서비스센터 내방 고객 대상 특별 혜택 제공
윤경숙 선임기자  |  edt@koreapost.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16  13:53:1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볼보자동차코리아 분당 전시장 전경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윤경숙 기자]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가 빠른 브랜드 성장세에 따른 프리미엄 서비스 강화를 위해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새마을로 51번길 1 소재에 분당전시장을 전국 최대 규모로 확장하고 본격 영업에 나섰다.

에이치모터스(대표: 황호진)가 운영하는 분당 전시장은 수입차 최대 격전지 중 하나인 분당 지역 공략을 위해 지난 2009년 처음 개설된 곳으로 그 동안 분당 백현 서비스센터와 연계한 풀 딜러쉽(Full Dealership) 제도를 운영해왔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매해 두 자릿수 성장을 이어가고 있는 성장세에 발맞춰 고객 접점을 강화하고, 판매와 서비스를 한 자리에서 해결할 수 있는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10년만에 기존 면적대비 약 708% 확장된 전국 최대 규모로 확장했다.

이에 따라 신설된 분당전시장은 연면적 5,576m2, 3층 규모로 동시에 42대까지 수용 가능한 주차공간과 더불어 워크베이 8대를 통해 일반정비를 지원하는 서비스센터가 새롭게 추가됐다. 또한 확장한 전시면적을 통해 시판중인 볼보자동차의 전 라인업을 한 자리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특히 건물 외관은 북유럽 감성의 '볼보 리테일 익스피어리언스(Volvo Retail Experience)' 콘셉트를 새롭게 적용해 야간에는 스웨덴의 오로라를 형상화한 조명 아트를 선보인다. 실내는 북유럽 감성이 묻어나는 원목소재 인테리어와 조명으로 볼보만의 차별화된 디자인과 편안하고 안락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새롭게 신설된 서비스센터는 최신의 첨단 장비를 도입하고, 엄격한 서비스 교육을 이수한 테크니션을 통해 빠르고 정확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여기에 볼보자동차의 차별화된 ‘개인 전담 서비스(VPS)’를 도입해 예약부터 수리/정비, 사후관리까지 일원화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특히 판매와 서비스를 연계한 에이치모터스의 포인트 카드 제도를 통해 을 통한 정비비용 혜택까지 누릴 수 있다.

이번 분당전시장 및 서비스센터 확장 오픈을 기념해 오는 25일까지 내방고객을 대상으로 한 특별 이벤트도 마련됐다. 기간 중 전시장을 방문 고객에게는 재고 소진시까지 우산, 텀블러 등의 기념품이 제공된다.

9월 중 출고 고객을 위해 LG전자 코드제로 A9 청소기, 인천 파라다이스 시티 호텔 1박 숙박권, 삼성 블루스카이 공기청정기 등의 특별한 선물도 준비됐다. 또한 서비스센터를 방문하는 고객에게 재고 소진시까지 골프 장갑을 증정한다.

 
한편, 최근 국내 가장 경쟁이 치열한 중형세단 시장을 공략할 전략 모델 신형 S60을 공식 출시한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올해 1만대 클럽 가입을 앞두고 고객 서비스 강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기존 네트워크 확장 이전과 연내에 수도권 지역 내 신규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를 추가로 확보해 고객과의 접점을 늘려나갈 계획이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제호 :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325 | 발행인 : 주식회사 코리아포스트 이경식 | 편집인 : 이경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손다솜
(04734) 서울시 성동구 독서당로 188(옥수동) | 전화 : 02-2298-1740 | 팩스 : 02-2298-9506
Copyright © 2019 (주)코리아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e-mail : edt@koreapo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