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앤박피부과, 워커밸 캠페인 진행
상태바
차앤박피부과, 워커밸 캠페인 진행
  • 성요셉 기자
  • 승인 2019.10.30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포스트한글판 성요셉 기자] 차앤박피부과는 1996년 개원이래 현재 24개의 전문 피부과 병원과 메디컬 코스메틱을 운영하고 있다. 차앤박피부과는 이번년도 7월부터 전국 24개 지점에서 동시에 ‘고객과 직원이 상호 존중하자’는 워커밸 캠페인을 진행했다.

▲ 차앤박피부과가 워커밸캠페인을 진행했다. 사진=차앤박피부과 제공

이 캠페인은 지난해 고객의 폭언으로부터 고객 응대 근로자를 보호할 수 있는 산업안전보건법 시행에 따른 조치로 병원의 고객 응대 근로자에게 고객이 부당한 행위를 하지 않도록 요청함과 동시에 서로 존중해주는 문화를 만들어 가자는 취지를 담고있다.

차앤박피부과 관계자는 “일부 블랙 컨슈머로 인한 고객 응대 근로자들의 건강 장해를 미리 예방하고 캠페인을 통해 고객들의 공감대를 형성, 전국의 차앤박피부과 공간을 워커밸 매너존으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고객 응대 업무 지침이 포함된 교육 동영상을 제작하여 병원 임직원들에게 정기적인 교육을 시행하고, 이를 통하여 매너있는 응대를 통한 의료서비스 전문가로서의 자질도 키워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