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도깨비', 시청률 15% 고지 넘었다
상태바
tvN '도깨비', 시청률 15% 고지 넘었다
  • 이경영 기자
  • 승인 2017.01.07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포스트 이경영 기자] tvN 금토드라마 '쓸쓸하고 찬란하神-도깨비'가 시청률 15% 고지를 넘어섰다.

 tvN은 지난 6일 오후 8시 방송된 '도깨비' 11회가 케이블, 위성, IPTV를 통합한 유료플랫폼 가구 시청률 기준으로 평균 15%, 순간 최고 17.2%를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도깨비'는 지난달 2일 역대 tvN 드라마 첫회 최고 시청률인 6.9%로 출발한 이후, 3회에서 12.7%를 기록하며 10%를 가볍게 넘어섰다.

▲ 사진=tvN 금토드라마 '쓸쓸하고 찬란하神-도깨비'가 시청률 15% 고지를 넘어섰다.(연합뉴스 제공)

하지만 이후에는 지지부진한 멜로로 시청률 상승폭이 주춤하면서 15% 고지를 넘지 못했다.

'도깨비'는 11회 엔딩에서 고려시대 김신(공유 분)과 김선(유인나)을 죽음으로 몬 간신 박중헌(김병철)이 망령이 돼 나타나는 것으로 시선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