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독립운동가 후손 주거환경 개선 협약 체결
상태바
한샘, 독립운동가 후손 주거환경 개선 협약 체결
  • 윤경숙 기자
  • 승인 2015.01.19 2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샘_독립기념관 MOU 체결(좌 5번째-최양하 회장, 좌6번째-윤주경 관장)

[코리아포스트 윤경숙기자]종합 홈 인테리어 전문기업 ㈜한샘(www.hanssem.com, 대표이사 최양하)은 지난 17일 독립기념관과 천안 독립기념관에서 독립운동가 후손 주거환경 개선 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협약식은 최양하 한샘 회장 등 5명의 임직원과 독립기념관 윤주경 관장을 비롯한 11명의 양측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협약으로 한샘과 독립기념관은 열악한 주거환경에서 생활하는 애국지사 후손을 대상으로 가구 및 생활용품을 비롯한 물품을 제공하는 등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인적·물적 지원을 다 할 계획이다. 

이 자리에서 최양하 회장은 '기업은 단순히 경제적 이익을 추구하는 것을 넘어 국가에 보탬이 되야 한다. 한샘은 이번 협약을 통해 애국선열의 뜻을 기리고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샘은 지난 해 3월 독립기념관과 공식후원계약을 체결하며 독립기념관의 편의시설에 소파 114개를 제공하고 이후 지속적으로 부엌가구를 포함한 가구 물품을 지원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