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4분기 GDP 4%↑…지난해 전체로는 -3.5%
상태바
美 4분기 GDP 4%↑…지난해 전체로는 -3.5%
  • 김나진기자
  • 승인 2021.01.29 0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뉴욕 거리. (출처=뉴스1)
미국 뉴욕 거리. (출처=뉴스1)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김나진기자] 지난해 4분기 미국 경제가 연율 환산 기준 4% 성장률을 기록했다. 2020년 연간으로는 3.5% 감소해 1946년 이후 최악의 성적을 기록했다.

28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미국 상무부는 이날 미국의 지난해 4분기 GDP 증가율이 연율 4%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다우존스가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4.3%를 밑도는 수치다.

미국 경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여파로 1분기 -5%, 2분기 -31.4%로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했지만, 3분기에는 통계 작성 후 최대폭인 33.4%로 반등했다. 그러나 4분기에는 성장세가 무뎌진 모습이다.

미 성장률은 속보치와 잠정치, 확정치로 3차례 나눠 발표된다. 이날 발표는 속보치로 향후 수정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