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FiJi 옷감 손상을 줄여주는 세탁세제 출시
상태바
LG생활건강, FiJi 옷감 손상을 줄여주는 세탁세제 출시
  • 이해나 기자
  • 승인 2022.07.15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탁 후 의류 변형과 색 바램 등을 줄여주는 프리미엄 세탁세제
16일부터 3일 간 GS샵을 통해 단독 선런칭

 

피지 옷감손상줄여주는세탁세제
피지 옷감손상줄여주는세탁세제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이 세탁으로 인한 의류의 변형과 색 바램을 줄이는 기술을 담은 ‘피지(FiJi) 옷감 손상을 줄여주는 세탁세제’ 2종을 출시했다.

프리미엄 세탁세제 브랜드 ‘피지(FiJi)’가 선보인 이번 신제품은 기존 대부분의 세탁 세제들이 약알칼리성인 것과 달리 중성 포뮬러에 섬유보호성분을 첨가했다. 이에 세탁 후 옷감 변형과 색바램을 방지할 뿐만 아니라 식물성 계면활성제 함유 및 탁월한 세척력으로 생활 얼룩과 냄새원인까지 제거 한다.

또한 최근 높아진 고객의 눈높이에 맞춰 40년 전통 독일 피부테스트 전문 기관 ‘더마테스트社’에서 실시하는 피부테스트와 국내 전문기관의 피부테스트를 완료해 안전성을 높였으며, 한국비건인증원의 비건인증을 획득하여 윤리적 소비를 지향하는 고객에게 건전한 소비 기회를 제공하고자 했다.

피지(FiJi) 브랜드 담당자는 “기존 중성세제는 옷감 손상이 적고 피부 자극이 덜하지만 울, 실크, 니트와 같은 소재에 한정되어 매일 하는 빨래에 사용하기 어려웠다”며, “이번 신제품은 중성세제의 장점에 우수한 세척력을 더해 면 티, 셔츠 등 일반 의류뿐만 아니라 레깅스, 트레이닝복과 같은 기능성 의류까지 매일 하는 빨래에 기존 세제를 대체해서 사용하는 제품”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신제품 출시를 기념하며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3일 간 50% 할인된 가격 혜택을 더해 GS샵에서 단독 선론칭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