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드 퓨전·페라리·혼다 오토바이 등 359대 리콜
상태바
포드 퓨전·페라리·혼다 오토바이 등 359대 리콜
  • 정상진 기자
  • 승인 2016.01.18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포스트 정상진 기자] 포드 퓨전과 페라리 캘리포니아T 승용차, 스카니아카고트럭과 혼다 오토바이 등 총 359대가 리콜된다.

18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가 판매한 퓨전 승용차 252대는 캐니스터 퍼지밸브의 결함으로 연료탱크가 수축돼 금이 생길 수 있고 이때 연료가 새 불이 날 가능성이 발견됐다.

캐니스터 퍼지밸브란 연료탱크에서 발생한 증발가스를 모아뒀다 엔진으로 보내 연소하는 장치이다.

FMK에서 수입한 페라리 캘리포니아T 승용차 5대는 엔진에 연료를 공급하는 파이프 손상으로 주행 중 연료가 새 불이 날 가능성이 확인됐다.

스카니아코리아서울이 판매한 스카니아카고트럭 4대는 후륜 구동축의 스프링 브레이크챔버의 볼트조립이 헐거워 주차 브레이크 기능을 저하할 가능성이 발견돼 리콜한다.

혼다코리아가 판매한 오토바이 CBR500R·CB500X·CBR300R 등 98대는 메인퓨즈가 열 손상으로 끊어져 엔진 시동이 꺼지거나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확인됐다.

리콜대상 차량 소유자에게는 우편으로 통지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1600-6003), FMK(☎02-3433-0880), 스카니아코리아서울(☎02-3218-0877), 혼다코리아(☎080-322-3300)로 문의하면 된다.